사회
도랑과 사람이 상생하는 영주 만들기 사업
김용직 기자 news@timenews.co.kr
기사입력 : 2020-06-29 10:54:19
금년말까지 도랑과 사람이 공생하는 친수공간 조성 추진
[영주타임뉴스 = 김용직] 영주시(시장 장욱현)는 지난 26일 신천2리 마을회관에서 K-water 영주권지사, (사)경북자연사랑연합회와 동네주민 5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도랑품은 청정마을 만들기 사업’(이하 “도랑살리기 사업")의 본격 추진을 위한 발대식을 개최했다.

‘2020년 도랑살리기 사업’은 낙동강유역 환경청에서 생활쓰레기와 퇴적물에 의해 오염된 도랑을 체계적으로 관리해 친수공간으로 조성하는 주민참여형 공모선정된 사업으로, 이·치수 개념의 개발중심 방식에서 벗어나 유역내 도랑을 아우르는 수생태 복원사업으로 지난 4월 27일 상호 협약서를 체결한 바 있다고 전했다.

사업비는 1억원(수계기금 9천만원, K-water 1천만원)으로 대상지는 이산면 신천2리 마을 도랑이며, 도랑살리기 추진협의회를 구성하고, 주민인식 및 만족도 조사, 환경의식 개선 교육 등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이끌어 낼 계획이라고 전했다.

사업내용으로 도랑물길 정비, 도랑 정화활동, 수생식물 식재, 꽃길조성, 도랑과 사람이 공생하는 친수공간 조성 등 금년말까지 본격 추진한다.

김상근 이산면 신천2리 이장은 “무엇보다 마을에 대한 애착심과 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가 필요하다."며, “민간단체 및 주민들과 손잡고 예전처럼 물장구 치고 가재와 피라미 잡던 옛 모습의 친환경적인 도랑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