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홍성수 교수 ‘말은 칼이 될 수 있다’ 강연,‘치유의 인문학’ 프로그램 첫 강연
김명숙 기자 moung0323@hanmail.net
기사입력 : 2020-05-19 17:58:14

홍성수 교수
[광주타임뉴스=김명숙 기자] 광주트라우마센터의 ‘치유의 인문학’ 프로그램 올해 첫 강연이 20일 오후 7시 광주가톨릭평생교육원 대건문화관에서 홍성수 교수의 ‘말은 칼이 될 수 있다’를 주제로 진행된다.

홍 교수는 자신의 저서 ‘말이 칼이 될 때’를 통해 ‘혐오의 시대에 어떤 시민이 되어야 하는가’에 대해 소개하고 함께 고민해본다.

특히 ‘혐오표현이란 단순히 기분 나쁜 말, 듣기 싫은 말에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사회생활을 하는데 실질적인 위협과 불안을 가져오는 말’이라는 점을 지적하고, 우리 대다수가 혐오표현이라는 문제를 가볍게, 혹은 남의 일 정도로 여기고 있고, 그만큼 차별과 편견에 무감각하고 무신경한 현실에 대해 짚어본다.

또 혐오표현이 칼과 폭력이 되고 영혼을 죽이는 일이 될 수도 있다는 점을 강조한다.

더불어 5·18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았지만, 여전히 5·18민주화운동에 대한 폄훼와 혐오표현이 난무하고 있는 상황에서 혐오표현의 문제를 5·18민주화운동 뿐 아니라 일상적이며 보편적인 차별의 문제로 확장해 공존의 방법을 찾아본다.

코로나19 예방 차원에서 객석 간 안전한 거리 조정, 출입구 손소독제 비치, 코로나 예방수칙 홍보 등을 실시하고 이와 함께 강좌 참여자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한다.

이명순 시 평화기반조성과장은 “치유의 인문학이라는 하나의 콘텐츠가 국가폭력에 대한 새로운 시각, 치유와 나눔의 광주정신 실천 등에 대해 많은 분들이 고민할 수 있는 계기가 되고, 다양한 생각을 공유하는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