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코로나19도 막지 못한 태안해안에 핀 봄의 전령사
나정남 기자 nano1772@naver.com
기사입력 : 2020-03-10 07:27:42
태안해안국립공원, 봄의 전령사인 노루귀와 복수초 개화
[태안타임뉴스=나정남기자] 국립공원공단 태안해안국립공원사무소(소장 김태)는 9일 가의도 인근에서 활짝 핀 봄의 전령 노루귀와 복수초 모습을 공개하였다.
[가의도 산자고]
복수초는 한자로 복 복(福), 목숨 수(壽)로 ‘복을 많이 받고 오래 살라’는 뜻과 ‘영원한 행복’이라는 꽃말을 가졌으며, ‘눈과 얼음 사이를 뚫고 꽃을 피운다’ 하여 얼음새 꽃, 설련화 등으로도 불린다.

잎의 모양이 노루의 귀를 닮았다 하여 지어진 노루귀의 꽃말은 ‘인내’이다.

[가의도 노루귀]

춘래불사춘(春來不似春), 코로나19로 인해 봄은 왔지만 봄 같지 않은 이 시기에, 태안해안국립공원에서 피어나고 있는 노루귀와 복수초를 시작으로 곳곳에서 산자고, 보춘화, 현호색, 머위 등 다양한 꽃들이 개화하여 봄기운이 곳곳에 피어나고 있다.

[가의도 복수초]
[가의도 현호색]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