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대전 대덕구, 대덕e로움 발행 목표액 150억 원 달성!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19-12-15 11:05:07
당초 목표액 50억 원의 3배 달성, 지역경제 활성화 토대 마련
박정현 대덕구청장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대전 대덕구(구청장 박정현)는 13일, 지난 7월 5일 출시한 지역화폐 대덕e로움이 발행 5개월 여 만에 당초 목표액의 3배인 150억 원을 초과 달성했다고 밝혔다.

지역자금의 역외 유출을 막고 소상공인 매출증대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출시한 대덕e로움은 당초 50억 원을 목표로 했으나, 폭발적인 인기에 힘입어 지난 9월 발행 목표액을 150억 원으로 상향한 바 있다.

구는 대덕e로움이 이렇게 큰 호응을 얻게 된 것은 ▴주민이 주도해 정책을 결정하고 유통활성화를 도모한 점 ▴상시 6%, 출시·명절 10%의 할인구매 혜택 ▴별도의 가맹점 등록절차가 없고, 유흥업소 등 일부 점포를 제외한 대덕구 소재 점포 어디서나 사용할 수 있는 편리성 ▴65개가 넘는 기업·단체·공공기관과의 업무협약 체결 ▴사용자 확산을 위해 개최한 대코(Daeco) 맥주페스티벌의 흥행 성공 ▴동행정복지센터·도서관·금융기관 등 어디서나 구매할 수 있는 편의성에 기인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13일까지의 대덕e로움 사용현황을 보면, 총 발행액 150억 원의 88%인 132억 원이 사용되었고, 월 평균 26억 원이 대덕구 내에서 소비됐다.

연령대별로는 50대 32%, 40대 29%, 60대 이상 19%, 30대 14% 등 소비 주도층에서 주로 사용하였으며, 업종별로는 음식업 41%, 유통업 26%, 의료분야 12%, 주유소 9%, 학원·레저 7% 등 주민생활과 밀접한 분야에 주로 사용됐다.

구는 올 하반기 동안의 발행액을 감안, 내년엔 발행 목표액을 300억 원으로 확대 발행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기존의 주민주도의 유통활성화 조직 운영을 강화하고, 공격적인 홍보와 지속적인 업무협약 체결, 다양한 시책사업과의 연계 등을 통해 목표액을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박정현 구청장은 “올 한해 대덕e로움은, 주민이 뽑은 대덕구 10대 뉴스에서 압도적인 1위를 기록할 정도로 핫한 이슈였다."면서, “이처럼 뜨거운 사랑을 받을 수 있었던 것은 지역경제를 내 손으로 살려보자는 주민들의 마음이 하나로 모아진 결과"라고 말했다.

또한, 박 구청장은 “올해는 대덕e로움으로 인해 지역경제 활성화의 실질적인 원년이었다고 자부한다"면서, “내년엔 발행 목표액을 300억원으로 확대해, 대덕e로움의 성공적 안착을 도모하고 소비-생산-일자리 증가의 선순환경제를 지역 내에 탄탄히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주민행복 증진을 위해 대덕e로움과 연계한 새로운 시책사업을 마련하는 한편, 사람과 돈이 모이는 상권 조성을 위한 다양한 정책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대전시 자치구 중 최초로 도입한 대덕e로움은 쓰면 쓸수록 지역경제에 이로운 영향을 주는 지역화폐라는 의미를 갖고 있다. 환전차익거래(일명 깡) 문제 해소와 가맹점 모집 편의성을 고려해 종이 상품권이 아닌 전자카드 형태로 발행되었으며, 상시 6%, 명절 등 특판 시 10%의 할인을 받아 구매할 수 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